본문바로가기 주메뉴바로가기
글자크기 글자크기 확대 글자크기 축소
프린트하기
블로그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이동

현장시정활동

  • HOME
  • 시민시장실
  • 시장 25시
  • 현장시정활동
현장시정활동
제목 ('21.7.27.)백군기 시장, 사회복지 특례권한 확보 위한 릴레이 1인시위 전개
부서명 시민소통관 등록일자 2021-07-28 15:25:16
파일
  • 시장님-7.27.jpg (download 3) 첨부파일 바로보기
  • 시장님-7.27.jpg
백군기 시장, 사회복지 특례권한 확보 위한 1인시위 전개

- 보건복지부 청사 앞에서 사회복지급여 기본재산액 기준개선 강력 촉구 -

백군기 용인시장이 27일 보건복지부 청사 앞에서 사회복지급여 기본재산액 기준개선을 촉구하는 1인시위를 진행했다.

이날 백 시장을 비롯해 이재준 고양시장, 허성무 창원시장, 염태영 수원시장, 김기준 용인시의회 의장, 이길용 고양시의회 의장, 조석환 수원시의회 의장, 공창섭 창원시의회 부의장 등 4개 특례시 시장과 시의회 의장들은 사회복지급여 기본재산액을 상향하는 고시 개정에 대한 정부 부처의 미온적 태도를 규탄하고 릴레이로 1인시위를 이어갔다.

백 시장 등은 앞서 지난 14일에도 복지부 앞에서 사회복지급여 산정 시 대도시 기준을 적용해 줄 것을 촉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하고 릴레이 1인시위를 진행했다.

백 시장은 이 자리에서 “4개 특례시는 그간 특례권한 확보를 위해 청와대, 국회, 국무총리실, 자치분권위, 복지부 등 안 가본 곳이 없다. 하지만 돌아오는 답변은 항상 검토 중뿐”이라면서 “특례시 출범이 반년도 남지 않았다. 인구 100만 특례시에 걸맞는 사복지급여 산정 기준을 개선해달라”고 촉구했다.

한편 릴레이 1인시위에는 4개 특례시의 시민단체들도 함께 동참하고 있으며, 지난 26일에는 김진희 용인시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과 이무섭 용인시주민자치연합회장 등이 1인시위를 진행했다.
  • 담당부서시민소통관
  • 문의031-324-2625